대학홍보

  • 성신포커스
  • NEWSLETTER
  • 성신홍보
  • 성신 E-BOOK
  • 성신미디어
    • 성신학보
    • 성신 MIRROR
    • 성신 SEBS

성신학보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1면>2018 성신학보 총정리

1. 지난 2월 19일부터 21일까지 우리대학 운정캠퍼스(이하 운캠)에서 2018학년도 신입생 OT를 진행했다. 교외에서 진행했던 지난 OT와 달리 접근성이 높고 경제적 부담이 적어 신입생 참여율 90%를 기록했다. 또한 학교 측에서는 절약된 숙소 대여 및 연예인 섭외 비용을 학생들의 MT 지원금으로 사용했다. 이어 2월 28일에는 수정캠퍼스 운정관...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2면>제32대 총학생회 <징검다리> 당선

제32대 총학생회 선거 결과 단일후보로 출마한 선거운동본부(이하 선본)의 고희선(현대실용음악·16) 정학생회장 후보, 김정윤(지식산업법학·17) 부학생회장 후보가 당선인으로 확정됐다. 지난 3일부터 7일까지 총 5일간 진행된 총학생회 선거는 성신포탈시스템의 온라인 투표 및 오프라인 투표를 통해 실시됐으며 ~%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총학생회 시행세칙...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03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2면><징검다리> 선본 간담회 진행

제32대 총학생회 후보자 간담회가 지난 11월 28일과 29일 수정캠퍼스 성신관 110호와 운정캠퍼스 P동 502호에서 개최됐다. 총학생회 선거를 앞두고 진행된 이번 간담회에는 고희선(현대실용음악·16) 정학생회장 후보(이하 고 정후보)와 김정윤(지식산업법학·17) 부학생회장 후보(이하 김 부후보)로 구성된 선거운동본부(이하 선본)를 비롯해 우리대학...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2면>2018 학생 교양교과 공모전 결과 발표

10월 4일부터 31일까지 진행됐던 ‘2018 학생 교양교과 공모전’ 결과가 발표됐다. 지난달 23일 성신포탈시스템에 게재된 공지에 따르면 수상자는 총 8명으로 ▲최우수상 신혜영(지리·16) ▲우수상 3명 ▲입선 4명이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신혜영(지리·16) 학생은 “지리학과 심화전공인 ‘기후변화개론’의 내용이 유익하다고 느껴 학생들과 논의하고 싶었다”고...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대학>수면 위로 떠오른 ‘교내 흡연’ 논란

흡연 구역 설치 두고 공방 벌어져… 기사 1 – 꾸준한 교내 흡연 문제, 이제는 교외까지? 교내 흡연은 우리대학 학생들의 불만을 꾸준히 불러일으킨 문제다. 수정캠퍼스(이하 수캠) 난향관과 조형관 뒤편, 운정캠퍼스(이하 운캠) 정문 등지에서 담배 연기와 냄새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고 있는 것이다. 실제로 지난해 겨울 덜 꺼진 담배꽁초를 쓰레기통에 버린 흡연자로...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사회> 종이에서 플라스틱으로 바뀐 결제 시대

기사1 - “카드로 계산할게요” 사람들은 이제 지갑이 두툼할 정도로 현금을 갖고 다니지 않는다. 명품 지갑은 카드 지갑으로 바뀌었고 지갑을 아예 들고 다니지 않는 사람도 늘어났다. 정보화 사회의 발전으로 각종 금융 기관 업무가 전산화되고 있으며 전 세계는 실질적인 현금의 이동이 없어진 ‘현금 없는 사회(Cashless Society)’로 변화하고 있다....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씨네프로프>절대적 진리를 찾을 수 없다고 해서 침묵할 수만은 없다

‘말할 수 없는 것에 대해서는 침묵해야 한다.’ 철학자 루드비히 비트겐슈타인이 쓴 의 마지막 문장이다. 그렇다. 말할 수 없는 것에는 차라리 침묵하는 것이 나을 수 있다. 그런데 무엇을 말할 수 있고 무엇을 말할 수 없을까? 만약 ‘2 더하기 2는 4’처럼 확실한 것만 말할 수 있다면 우리 자신과 인간, 세계에 대해 우리는 무엇을 말할 수 있을까? 말할 수...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수정한잔>위스키와 전통주의 평행이론

한국에서 가장 많이 팔리는 증류주는 소주다. 소주의 어원은 ‘구울 소(焼)’, ‘술 주(酒)’로 구워낸 술이란 뜻을 갖는다. 발효주에 열을 가하면 끓는점이 낮은 알코올이 먼저 올라와서 물과 분리되는데 이 과정을 증류라고 한다. 그렇다면 이러한 증류 기술은 언제부터 있었을까? <증류예술소사(A Short History of the Art of...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연재기획>상평통보 이야기

우리나라 고대 화폐사를 살펴보면 ‘건원중보’, ‘조선통보’ 등 여러 종류의 화폐가 있었으나 국민들의 생활 속으로 들어와 화폐로서의 역할을 제대로 수행한 화폐는 조선 중기 이후 200여 년 동안 유통된 ‘상평통보’이다. 그래서 이번 원고에서는 우리의 화폐, 상평통보에 대한 이야기를 하고자 한다. 상평통보는 1678년(숙종 4년)에 발행돼 대한제국...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썸네일

<626호 성신학보-사설>순간의 미학

세계적인 인물 사진의 대가인 필리프 홀스먼은 자신만의 독특한 방법으로 사진을 찍었다. 인물들에게 점프를 시킨 다음 공중에 떠 있을 때 사진을 찍는 것이 바로 그것이다. 중력을 거슬러 공중에 점프를 한 상태에서 사진을 찍으면 지나치게 카메라를 의식하는 사람들의 긴장이 풀림은 물론이고 그 사람의 내면 진실이 드러난다는 것이 그의 사진 철학이다. 정말 그가 찍은...

작성자 성신학보사 날짜 2018.12.10

 
처음 bbs.view.previous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마지막
 
검색 검색